배우 박신혜 5월 31일 아들 출산
출산 일주일 만에 친오빠 결혼식 참석
친오빠는 작곡가 겸 기타리스트 박신원

출처: instagram@ssinz7
출처: instagram@ssinz7

배우 박신혜가 출산한 지 일주일 밖에 지나지 않았지만 친오빠 박신원의 결혼식에 참석해 앞날을 축복했다.

박신혜는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 하나뿐인 사랑하는 우리 오빠 결혼 축하해. 우리 곰탱이 누가 데려가려나 했는데”, “사랑한다 우리 곰탱이 행복하게 잘 살아”라며 친오빠 박신원의 결혼을 직접 축하했다.

공개된 사진을 보면 박신원이 버진로드 앞에서 신랑 입장 순서를 기다리고 있는 뒷모습이 담겨있다.

출처: instagram@ssinz7

작곡가이자 기타리스트 박신원은 개인 인스타그램을 통해 결혼 소식을 알린 바 있다.

“지금까지의 저는 부족한 게 참 많은 미완성의 인간이라고 생각한다. 아직 성숙하지 못한 행동과 생각, 게으름, 부족한 배려심, 미완성의 부족함이 가득한 사람인 제가, 더 나은 모습으로 성장하고 싶게 만드는 사람을 만났다”

“더불어 남은 저의 삶 모든 시간을 쓰고 싶게 하는 사람을 만났다. 그래서 저는 저의 삶의 다음 챕터로 넘어가기로 결정했다”고 고백했다.

출처: instagram@ssinz7

한편 박신혜와 최태준은 중앙대학교 연극학과 선후배 사이로 2017년 말 교제를 시작해 2018년 3월부터 연애 사실을 공개했다. 5년간의 열애 끝에 지난해 11월 결혼 소식과 2세 임신 소식을 함께 전했다.

둘은 지난 1월 22일 서울 강동구에 위치한 모 교회에서 비공개로 결혼식을 올렸다. 최태준은 결혼 후 tvN ‘식스센스3’에 처음 출연하며 “저도 유부남의 길로 왔다. 국민 역적이 되었다”라고 말해 주변을 폭소케 했다.

박신혜는 작년 4월에 종영한 드라마 ‘시지프스’ 이후 결혼과 임신으로 인해 가정에 집중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출처: instagram@ssinz7

5월 31일에는 건강하게 아들을 출산했다는 소식을 전하며 많은 이들로부터 축하 받았다. 박신혜의 소속사 솔트엔터테인먼트는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한 상태이며 박신혜는 최태준과 가족 및 지인들의 축하 속에서 안정을 취하고 있다”고 전했다.

출산 이후인 4일 박신혜는 “Family”라는 멘트와 함께 선물 받은 신발 세 켤레를 자랑했다. 각자 다른 신발 사이즈를 보아 출산선물로 받은 가족 운동화로 추측된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2
+1
2
+1
2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