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나운서 출신 문지애
전종환 아나운서와 결혼 10년차
혼인신고 바로 안 한 이유 밝혀

출처 : 스타엔, 일간스포츠
출처 : YouTube@애 TV

아나운서 출신 문지애는 최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그때 왜 우리는 서로를 택했을까’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 속 문지애는 남편 전종환과 함께 식사하고 있었다. 전종환은 “우리가 아들 범민이를 낳고 혼인신고를 했다”며 문지애에게 “왜 7년 동안 혼인신고를 안 한 거냐”고 물었다.

이에 문지애는 “모르니까. 살면서 어떻게 될지 모르잖아”라고 답했다.

출처 : 스타엔

문지애의 대답을 들은 전종환은 “기사 나고 사람들이 다 아는데 서류가 무슨 의미가 있느냐”며 의문을 자아냈다. 문지애는 “그래도 의미가 있다. 서류가 깨끗한가”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두 사람은 올해로 결혼 10년 차를 맞았다. 문지애는 전종환과 결혼을 결심한 이유에 대해 “결혼을 막 하고 싶진 않았다. 근데 내가 결혼을 한다면 이 사람과 하겠다, 그런 생각은 있었다”다고 말했다.

전종환은 문지애를 처음 봤을 때부터 빠졌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출처 : MBC

문지애는 지난 2012년 아나운서 전종환과 결혼했다. 두 사람은 4년 동안 비밀 사내 연애를 했다.

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한 문지애는 “사내연애고 바로 윗선배라 되게 조심스러웠다”며 “좋을 땐 좋지만 헤어지고 났을 땐 우리뿐 아니라 주변도 어려워지는 상황이었다. 그래서 고민이 많았다”고 밝혔다.

출처 : instagram@iam_jiae

두 사람은 비밀 연애를 들키지 않기 위해 회사에서 눈도 마주치지 않았다고 밝혔다. 또한 “일단 여러 군데를 돌아다니면 안 된다”며 “음식점 한 군데, 그 옆에 붙어 있는 카페만 다녔다”며 비밀 연애 팁을 공개했다.

문지애는 “의심받을 것 같을 땐 일부러 카페 중앙에 앉아 사무관계를 연기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출처 : instagram@iam_jiae

문지애와 전종환은 지난 2011년 열애설과 동시에 결혼설이 퍼졌다. 그리고 두 사람은 결혼설을 증명하듯 곧바로 결혼식을 올렸다.

문지애는 결혼 후 MBC를 퇴사하고 프리랜서 활동을 이어 가고 있다.

최근 그녀는 에세이 형식의 책을 출판하기도 했다. 현재 문지애는 유튜버로 변신해 전종환과 함께 다양한 영상을 업로드하고 있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2
+1
0
+1
1
+1
2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