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방송 시작한 SES 슈
방송 중 오열하다 100만 원 후원금 받고 댄스
노출 있는 옷 입어 논란되기도

출처: instagram@shoodesu

그룹 S.E.S. 출신 가 상습 도박 논란 이후로 약 4년 만에 방송에 복귀해 관심이 집중되었다.

그러나 드라마나 예능이 아닌 슈는 인터넷 방송 BJ 활동을 시작했다.

슈는 눈물 젖은 사과로 인터넷 방송을 시작하다 후원금이 들어오자 걸그룹 춤을 선보이고 심지어 가슴골을 드러내는 자세를 취하자 누리꾼들 사이에서 논란이 되고 있다.

출처: 플렉스티비

슈는 지난 25일 인터넷 방송 플랫폼인 플렉스티비를 통해 첫 라이브 방송을 진행해나갔다.

슈는 “오래 기다리셨다. 너무 보고 싶었다”며 “부족하고 모자란 저를 응원해 주시고 다시 시작할 수 있게 하게 만든 팬들분께 용서를 구한다”며 눈물을 흘리며 사과를 전했다.

이어 슈는 “내가 도박을 했다. 그동안 철없고 나의 잘못된 판단과 어리석은 행동을 계속 뉘우치고 있다. 경솔했고 너무나 무지했고 잘못했다”며 “어떤 편집 없이 여러분과 소통을 진행하고자 이렇게 진행하게 됐다. 이 용기를 허락해 주셨으면 한다. 응원해 주신다면 이 세상에 조금 더 희망을 가질 수 있을 것 같다”고 고개를 떨구었다.

출처: instagram@shoodesu

슈는 자신의 첫 인터넷 방송을 같은 S.E.S. 멤버인 바다와 유진이 모니터링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슈는 “이제는 숨기지 않겠다. 도박 근절 캠페인도 열심히 할 것이고 허락해 주신다면 도박문제관리센터 홍보대사도 하고 싶다. 도박의 심각성에 대해 많이 깨닫게 되었다”라며 의지를 내보였다.

S.E.S. 멤버로서 완전체 활동에 대해 생각은 없느냐는 네티즌들의 질문에 “멤버들에게 미안해서 아직 내 자신이 허락하지 않는다”고 입장을 내놓았다.

출처: 플렉스티비

그러나 네티즌들은 슈가 진정으로 사과를 하고 싶어 하는 것인지 의구심을 갖는 분위기였다.

슈는 방송을 진행하면서 가슴골이 적나라하게 드러나는 흰색 니트를 입어 논란이 되었다.

인터넷 방송으로 100만 원가량의 후원금을 받자 그는 바로 일어나 걸그룹 댄스를 선보이며 기쁨을 표현하다가 “예능보다 편집 없는 인터넷 방송이 더 좋다. 인터넷 방송 계속해도 된다고 여러분이 허락해 주신 것”이라고 말하자 진정한 사과의 의미가 퇴색되었다며 누리꾼들은 회의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한편 슈는 2016년부터 2018년까지 해외에서 약 26차례 걸쳐 총 7억 9000만 원 규모로 상습적인 도박을 한 혐의로 2019년 형사 재판에서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은 바 있다.

최근 지난 10일 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에 출연해 다양한 곳에 아르바이트를 하며 생계를 꾸려나가는 근황을 알린 바 있다.

이에 25일 S.E.S. 멤버 바다가 인스타그램을 통해 “4년 동안 많이 뉘우치고 반성했을 슈에게 부디 용기를 허락해 달라”는 글을 올리며 슈의 컴백을 지원사격했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1
+1
2
+1
15
+1
2

10

  1. 훌러덩벗고 나온연예인은 극찬
    저런옷입고 나옴 안되는것인지 이해가 안되네
    좋아서 표현을 댄스 하면안되는지 이것도 이해가 안되네 기자님!이게 기삿거리 입니까?이런기사로 비아냥거리밖에 안되요 짓밟을려면 더 강하게 짓밟으세요!내생각은 기자님이 불쌍해 보이네요

    • 사람은 완변한것이 없으며 또한 어리석은 사람도 없다. 누구나 부족한점을 채워가는것이고. 부족한점 채우지 못하면 그냥 소시민처럼 산다는것이다.남의 단점 보깆ㆍㄴ에 자기의 허물이 있는지 파악하고살자
      개인적으로 사람은 완벽한 사람은 없다
      사람은 완벽하게 살아가려고 하는 행위일뿐— 남의단점보다 자기의 자신을 일고살자 — 팩트 체크 넋두리 해보았네요

  2. 이러니 저러니….그냥 남한테 폐끼치는거 아니고 범죄아니면 지 맘대로 살라고해라…대신 살아 줄것도 아니고…머 기존팬에 대한 배반같은…소리쳐하지마소..ㅋㅋㅋ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