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유건, 음주운전으로 입건
혈중 알코올 농도 면허 취소 수준
‘제2의 원빈’이라 불렸던 과거

출처: instagram@iggie9621
출처: MBN스타

사진1 출처: MBN스타

‘제2의 원빈’으로 불렸던 배우 유건이 심야에 음주운전을 하다 경찰에게 적발되어 입건됐다.

12일 서울 용산경찰서에 따르면 유건은 지난 7일 자정쯤 서울 용산구 이촌동에서 음주운전(도로교통법 위반)으로 조사를 받고 있는 상황이라고 한다.

출처: welfarenews

음주운전 의심 신고 전화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만취 상태로 자신의 SUV를 차량을 운전한 유건을 발견했다. 이어 음주 측정기로 유건의 음주 정도를 확인했고, 당시 유건의 혈중 알코올 농도는0.08%로 면허 취소 수준으로 나타났다.

경찰은 유건을 입건한 후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에 있다. 유건은 경찰 조사 과정에서 자신의 혐의를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출처: 뉴스1

한편 유건은 1997년 ‘OPPA’라는 그룹을 통해 가수로 데뷔했다. 그룹이 해체된 이후 대학에 진학하여 학업을 이어갔지만 2006년에 배우로 다시 데뷔하는데 성공한다. 당시 신인이었음에도 불구하고 지상파 드라마 ‘안녕하세요 하느님’의 주연을 맡았을 정도로 인정받았다.

‘안녕하세요 하느님’ 제작발표회에서 ‘제2의 원빈’이라고 불리는 소감에 대해 묻자 “부담이 되는 말이다. 평소에 정말 존경하고 좋아하는 배우다”라며 운을 뗐다.

이어 “닮고 싶은 부분이 너무나 많은 선배이다. ‘제2의 원빈’이라는 별명은 최고의 찬사고 큰 영관이다. 앞으로 이 별명에 누가 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는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출처: instagram@iggie9621

또한 미국 시민권을 포기하고 현역 입대한 것으로도 화제가 되었다. 유건의 소속사는 “원래 미국 시민권자라 군복무 의무가 없지만 시민권을 포기하고 국방의 의무를 다하기 위해 입대를 결정했다. 유건은 ‘대한민국 남자로서 군대는 꼭 갈 것’이라는 생각을 가지고 있었다”라고 밝혔다.

2012년에 만기 제대한 후 2013년 ‘지성이면 감천’으로 복귀했지만 부진을 겪게 되었다. 이후 ‘달콤한 원수’, ‘황후의 품격’ 등 히트작에 출연하며 다시 한번 대중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1
+1
1
+1
8
+1
6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