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과의사 이수진 가슴 수술
이수진 노출 후 2000명 언팔

인스타그램
인스타그램

’54세 치과의사’ 이수진노출 후 겪은 일을 호소해 눈길을 끌고 있다.

최근 이수진은 ‘가슴 크림’ 광고로 인해 자주 노출 의상을 입은 채 광고 사진 및 영상을 게재한 바 있다.

이수진은 “분명 19살 땐 C컵이라 불렸는데 다이어트로 C컵이 되고, 모유 수유 후 A컵으로 쪼그라들었다. 의느님, 남친님 뽐뿌로 D컵 달성”이라고 밝혔다.

인스타그램

이어 “그래도 지구 중력은 우리를 아래로 끌어당기니 수술 후 윗가슴을 잃고 싶지 않다면 탄력과 볼륨을 줘라”라며 가슴 크림 홍보에 나섰다.

또한 “가슴 수술한지 10년 넘었지만 처짐이 있어서 지구 중력이랑 싸우는데 이 가슴 크림이 필수다”라는 글도 게재했다.

하지만 이 과정에서 이수진은 비키니 착용, 가슴 크림을 바르는 장면 연출 등 과한 노출로 인해 일부 대중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만들었다.

인스타그램

이로 인해 꽤 많은 언팔을 당하자 “이게 머선129? 이틀 동안 2천 명의 인친님이 날 언팔하셨다. 흥칫뿡. 다신 안 벗어. 가슴 크림 광고지만 가슴은 안 보여주는 광고”라며 단정한 옷차림, 뒷모습 사진을 게재했다.

누리꾼들은 “안 벗어도 예쁘다”, “나는 언팔 안 한다”, “그러니까 적당히 벗지 그랬냐”, “언팔 당했다고 바로 옷 입은 것도 귀엽다” 등 다양한 반응을 전했다.

인스타그램

평소 성형 수술에 대해 숨김없이 밝히는 이수진은 지난해 가슴 수술에 대한 자세한 후기를 전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당시 이수진은 “옛날 남자친구가 아주 강력하게 추천했다. 원래 가슴이 좀 있었는데 아이 낳고 모유 수유를 한달 반 정도 했다가 끊었다. 가슴이 부풀어 올랐다가 줄었는데 그 허전함을 메워야겠다는 생각도 안 했다”라고 설명했다.

인스타그램

이어 “근데 어린 남자친구가 원하니까 했다. 그렇게 아프진 않았다. 가슴에 명품백 하나씩 넣었다”라며 가감없이 에피소드를 전했다.

한편 이수진 ’54세 치과의사’로 불리며 나이답지 않은 몸매, 비주얼, 스펙 등으로 연일 이슈를 모으고 있는 인물이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1
+1
3
+1
2
+1
4
+1
4

1 COMMENT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