틱톡에 공개된 경찰 캠페인 영상
누리꾼들 “최악이다” 반응 보여

kbs1 뉴스

경찰이 올린 학교폭력 예방 캠페인 영상이 논란이 되고 있다.

지난 28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아직도 뻘짓하고 있는 경찰 홍보영상”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와 누리꾼들에게 화제가 되고 있다.

온라인 커뮤니티

공개된 영상 속에서 4명의 남성과 2명의 여성 경찰관들은 ‘학교 폭력’, ‘OUT’ 등이 적힌 피켓을 들고 춤을 추고 있다. SNS에서 유행하는 ‘지구방위대 챌린지’를 패러디한 것이었다.

하지만 해당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저거 보고 일진이 잘도 설득 당하겠다” “저런 건 도대체 누가 기획하는 걸까 너무 궁금함” “진짜 경찰 맞는 건가” 등의 부정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특히 누리꾼들은 과거 SNS 실적으로 승진했던 경찰들의 사례를 언급하며 최근 현장에서 뛰는 경찰들보다 이 같은 영상을 찍는 등 홍보에 집중하는 경찰들이 진급이 쉽다는 주장을 덧붙이기도 했다.

연합뉴스

해당 영상에 대해 경찰은 정식으로 업로드한 것이 아닌 영상 편집 담당 직원이 SNS를 통해 영상을 편집하던 중 실수로 공개된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대해 경찰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학교에 교육을 나가도 대부분 영상으로 하는 경우가 많다”라며 “요즘 아이들이 많이 하는 SNS 스타일로 여러 개 영상을 찍어서 편집하던 중, 하나의 영상이 실수로 공개됐고, 누군가 이를 받아서 퍼트린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편, 경찰은 신학기를 맞아 등교하는 학생들을 상대로 학교폭력의 위험성과 피해 대처방안 등을 홍보하는 ‘등굣길 학교폭력 예방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해당 캠페인에 대해 경찰은 “학생들의 교내활동이 활발해짐에 따라 발생할 수 있는 학교폭력으로부터 안전한 학교생활을 할 수 있도록 선제적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5
+1
1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