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자 매장 오픈한 더본코리아
가격은 저렴하지만 맛은 호불호 갈려

백종원의 골목식당

요리연구가 백종원이 대표로 있는 더본코리아가 최근 서울시 관악구 봉천역 부근에 피자 브랜드 테스트 매장을 오픈했다.

지난 8일 ‘연동이네’라는 이름의 유튜트 채널에는 “백종원 슨생님이 피자집을 내셨다는데요”라는 제목의 영상이 업로드됐다.

Youtube 연동이네

영상 속에서 유튜버는 “여기를 찾아보니 리뷰가 거의 없다”라며 “백 선생님이 피자업계에 진출하면 어떻게 만들지 보면 좋을 것 같다”며 백종원의 피자 매장 ‘빽보이피자’ 방문 이유를 전했다.

이들은 슈퍼 빽보이피자, 불닭발 레전드 피자, 연유치즈스틱, 토마토 스파게티 등을 포장했는데, 피자 가격이 1만 900원, 1만 4900원 등으로 저렴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Youtube 연동이네

하지만 맛의 경우에는 두 사람의 의견이 달랐다. 영상 속에서 연짱은 “대파 피자 아니냐” “진짜 짜다”라고 평가했고, 똥그리는 “재료가 진짜 실해서 마음에 든다”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두 사람은 “피자보다 소스가 매력적이다. 가격이 싸서 근처에 사시는 분들은 좋을 거 같은데 굳이 여기까지 와서 드실 필요는 없다”라며 빽보이피자에 대한 최종시식평을 밝혔다.

네이버 지도

빽보이피자에 대해 더본코리아 관계자는 “빽보이피자는 테스트 단계”라며 “피자를 가격 거품없이 푸짐하게 즐기고 싶은 고객의 니즈를 반영해 1년여간 준비 기간을 거쳐 만든 브랜드다”라고 전했다.

한편, 백종원의 피자 브랜드 도전에 대해 누리꾼들은 “요새 피자값이 너무 비싸서 맛만 어느정도만 되도 애용할 듯” “가격 저렴한 거에 비해 토핑이 많이 올라가 있는 것 같은데”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2
+1
10
+1
1
+1
10
+1
8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